기사 메일전송
군산시, 코로나19 4차 접종률 44.4% - - 중증 예방효과 50.6% 상승, 사망예방 효과도 53.3% 높아 - 심하진 전북취재본부
  • 기사등록 2022-08-26 16:21:20
  • 수정 2022-08-26 16:22:03
기사수정

군산시 코로나19 4차 접종률이 44.4%로 전국평균 35.6% 보다 8.8%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전파력이 빠르고 면역회피 특성이 있는‘BA.5’변이가 우세종화 되고 빠른 재유행으로 인해 코로나19 4차접종 대상은 지난 7 18일부터 기존 60세 이상 연령층에서 ‘50세 이상 연령층, 18세 이상 기저질환자, 감염취약시설(장애인·노숙인 생활시설) 입소·종사자까지 확대 실시되고 있다.


시 보건소에 따르면 25일 기준 군산시 4차 접종률는 44.4%(49,798)로 전국 평균 35.6% 보다 8.8% 높다.


연령대별 대상자 대비 접종률은 80대 이상 70.3%(8,857), 70 68.8%(15,350), 60 46.3%(17,212), 50 20.0%(7,640)로 전국평균 80대 이상 64.2%, 70 57.7%, 60 36.0%, 50 15.7%로 모두 높다.


하지만 코로나19 유행을 생각할 때 여전히 50대의 접종률을 상대적으로 낮은 상황이다.


50대 연령층에서 코로나19 예방접종을 실시해야 하는 이유는 당뇨병, 뇌졸중, 심부전 등에서 60대와 유사한 기저질환 유병률을 보이고 있으며 본인이 인지하지 못한 기저질환을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필요하다. 4차 접종을 하면 3차 접종대비 중증 예방효과가 50.6% 상승하고 사망예방 효과도 53.3% 높아진다.


4차접종 간격은 3차접종 후 4개월(120) 경과시점부터 가능하며, mRNA백신(화이자, 모더나) 또는 노바백스로 접종하며, 코로나19에 확진됐어도 확진일로부터 90일 이후 접종이 가능하다.


사전예약은 사전예약 누리집(ncvr.kdca.go.kr), 보건소 콜센터(063-454-4950), 주민센터 전화 및 방문예약을 통해 가능하며, 당일접종을 원하는 경우 SNS(카카오톡, 네이버)를 통해 잔여백신을 예약하거나, 의료기관에 직접 접종가능 여부를 문의하여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다.


백종현 보건소장은 고령층이나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은 코로나19 감염 시 중증 및 사망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크므로, 4차접종 대상자는 예방접종에 적극 동참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209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도로에서 화재, 외제차 1대 차량화재로 전소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