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민의힘, 상임위 복귀로 '원내 투쟁'... - 오는 27일 ... 여당 몫 국회부의장, 상임위원장 후보 선출 마무리 추현욱 사회2부기자
  • 기사등록 2024-06-25 11:58:41
  • 수정 2024-06-25 11:59:23
기사수정



국민의힘은 25일 국회 상임위원회에 전면 복귀한다. 국민의힘은 전날 의원총회에서 더불어민주당이 국민의힘 몫으로 남겨둔 국회 상임위원장 7자리를 수용하고 국회 의사일정에 출석해 ‘원내 투쟁’에 나서기로 했다.


국민의힘 정점식 정책위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거대 야당의 브레이크 없는 폭주가 계속되는 작금의 상황을 더 이상 두고 볼 수만은 없었다”며 “수적 열세이기는 하나 싸우더라도 원내에서 특히 상임위에 들어가서 폭거에 맞서는 것이 국민에 대한 도리”라고 말했다.

정 정책위의장은 “민주당의 억지대로 상임위원장 배정이 이뤄졌지만, 더 이상 입법 독주는 없어야 한다”며 “국민의힘은 국회 정상화를 계기로 더욱 심기일전하고, 정책 비전을 제시하겠다”고 했다.

배준영 원내수석부대표는 “우리 108명의 국회의원은 국회 밖에서는 피켓을 든 시민이지만, 국회 안에서는 108개의 헌법 기관”이라며 “시급한 민생 법안을 주도적으로 통과시키고 예산도 세우겠다. 이제 국회의 시간을 정쟁의 시간이 아닌 민생의 시간으로 돌리겠다”고 했다.

배 원내수석부대표는 민주당을 향해 “국민의힘은 민생을 위해 양보했다. 야당은 원하는 것을 얻었다”며 “이제 망신주기식 상임위를 중단하라. 청문회를 빙자한 증인 채택을 즉각 취소하라”고 했다.

국민의힘은 이날 예정된 국회 법제사법위, 과방위, 국토위 전체회의에 참석한다. 오는 27일 열리는 의원총회에서는 여당 몫 국회부의장, 상임위원장 후보 선출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전날 의원총회에서 원 구성의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한 추경호 원내대표는 이날 6·25 전쟁 74주년을 맞아 인천 백령도를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내에선 3선 의원 등을 중심으로 추 원내대표의 재신임 여론이 크다고 한다. 27일 의원총회에서 추 원내대표 재신임 문제도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412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유엔 인권 전문가들이 여성 탈북민의 인신매매 문제를 제기, 북한은 서한 내용이 허위와 날조라며 강하게 비판
  •  기사 이미지 러시아 연방은 전술을 바꾸고 비행기를 준비하고 있다
  •  기사 이미지 북한이 종이 쓰레기 등을 넣은 풍선 360여 개를 어제 또다시 날려 보냈다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