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북한, 남북 잇는 동해선·경의선 도로 가로등 철거 김만석
  • 기사등록 2024-04-18 17:12:45
기사수정




북한이 개성공단과 금강산으로 이어지는 경의선과 동해선 도로의 가로등을 철거한 것으로 확인됐다.

 

올초에 경의선에 지뢰를 매설한 데 이어 한발 더 나아간 조치다.


경의선 도로는 2004년 남북 간 연결 공사가 완료돼 개성공단 입주기업 관계자들이 주로 오갔다.

 

하지만 2016년 개성공단이 폐쇄되고 2020년 초 코로나19 여파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남측 인원들이 철수한 이후로는 이용되지 않았다.

 

동해선은 강원도 고성군 현내면 저진리와 북한 금강산의 온정리를 연결하는 도로로 2005년 개통됐다.


북한이 이처럼 사실상 폐쇄 상태인 경의선·동해선 도로 가로등까지 굳이 철거한 것은 남북관계에 더는 미련이 없다는 점을 행동으로 보여주는 조치로 해석된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해 연말 열린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에서 남북관계를 동족이 아닌 '적대적, 교전 중인 두 국가관계'로 정의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66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우크라이나 전역 공습 경보 확산...적 미사일 곧 국경을 넘을 예정
  •  기사 이미지 청양경찰서, 플래시몹 순찰, ‘우리 순찰해요’ 실시
  •  기사 이미지 ‘바다향 품은 갯벌 속 보물’ 충남 태안 바지락 채취 한창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