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파주시-LH... 'GTX 개통 및 교통대책 상생협약' 체결 추현욱 사회2부기자
  • 기사등록 2024-04-12 17:03:25
  • 수정 2024-04-12 17:26:50
기사수정




파주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 파주사업본부는 12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A 개통 및 파주운정3지구 교통대책 마련을 위한 상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경일 시장, 김영진 한국토지주택공사 파주사업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202412월로 예정된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A 노선 개통과 운정3지구의 교통혼잡 완화를 위해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자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향후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환승센터 주변 교통혼잡 개선용역을 공동으로 진행하고, 도출한 교통대책을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개통 전에 반영함으로써 51만 파주시민의 교통 불편 최소화와 정주 여건 향상을 위해 힘을 모을 예정이다.


용역의 주요 내용으로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환승센터 주변의 시뮬레이션을 통한 교통대책 마련과 환승주차장의 단계별 교통전환 계획 수립으로, 용역 결과를 최대한 반영해 쾌적하고 안전한 교통문화를 조성하고, 이용자의 교통 편의를 향상시킬 계획이다.


이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개통 및 신도시 교통대책 마련을 위해 지방자치단체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협약을 통해 공동으로 용역을 추진하는 첫 번째 사례로,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개통 전후 교통혼잡 최소화와 최적의 대책 마련과 교통상황 점검이라는 공통 목표가 있기에 가능했다.

김영진 한국토지주택공사(LH) 파주사업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운정신도시 교통여건 변화에 발맞춘 종합적인 교통 대책 및 사업 추진을 위한 토대가 마련됐다라며 파주시와 상호 협업해 상승효과를 극대화하겠다라고 밝혔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이번 협약 체결로 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상호 협력을 통해 더 큰 성과와 결실을 이뤄낼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특히 용역 추진 등을 통한 운정3지구의 근본적 교통대책을 마련하고, 조속한 사업 추진으로 시민중심의 교통선진 도시로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62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북한, 지난달 초 환율 역대 최고치 상승에 다시 강력한 통제 기조로 환율 잡기
  •  기사 이미지 러시아 공격으로 하르키우에서 10명부상,우크라이나 전쟁은 오랫동안 계속 될 것...
  •  기사 이미지 군산시 경암동 전동킥보드 가게 화재 발생, 인근 대피 소동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