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민의힘 한동훈 위원장 제천 방문,엄태영 지지호소 - 유권자에 "사전투표 곧 시작, 나가서 바꿔달라" 호소- - “잘못하면 개헌 저지선이 뚫려 나라가 혼란해질 것- 남기봉 본부장
  • 기사등록 2024-04-03 15:13:08
  • 수정 2024-04-03 15:48:20
기사수정

▲ 3일 한동훈 위원장 제천을 방문해 지역구인 엄태영 후보와 손을 잡고 지지를 호소 하고 있다.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3일 제천시 중앙시장을 방문, “이번 총선에서 실천하는 여당의 힘 있는 재선 엄태영 후보를 선택해야 제천·단양의 위대한 발전 이뤄낼 것"이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한 위원장은 우중에도 이날 시민이나 지지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천시의 최대 전통시장인 중앙시장을 방문해 지역 상인들과 시민들을 직접 만나 거리 인사와 엄태영 후보에 대한 유세에 나섰다.


이 자리에서 한동훈 비대위원장은 “전국적으로 65곳에서 국힘이 엎치락뒤치락하고 있다”라며 “잘못하면 개헌 저지선이 뚫려 나라가 혼란해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현재 사전투표가 진행되고 있어 유권자들이 사전투표에 나서 반드시 기세 좋게 여당이 승리해야 한다”라며 “쓰레기 같은 사람들이 당선되어 나라를 지배하게 해서는 안 된다”라고 말했다.


한 위원장은 "이런 초박빙 지역에서 이기면 국민의힘이 여러분이 반드시 승리한다"라면서 "반대로 여기서 다 무너지면 개헌선이 무너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엄태영 후보의 경험과 추진력 그리고 소통력을 따라갈 사람이 없다”면서“이번 총선 국민의힘 공약에 경로당 점심 지원, 재택의료 지원 등 핵심 공약을 엄태영 후보가 직접 건의해 탄생했다”라고 강조했다.


한 위원장은 "이제 곧 사전투표가 시작된다. 여러분 모두 투표장으로 가 달라"면서 "여러분들이 나가주시면 바뀐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엄태영 후보는 천여 명의 시민이나 지지자들을 향해“한동훈 위원장과 함께 제천·단양 발전과 집권 여당 후보로서 지역의 굵직한 현안들을 정부 국정과제로 반영시키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56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우크라이나 전역 공습 경보 확산...적 미사일 곧 국경을 넘을 예정
  •  기사 이미지 청양경찰서, 플래시몹 순찰, ‘우리 순찰해요’ 실시
  •  기사 이미지 ‘바다향 품은 갯벌 속 보물’ 충남 태안 바지락 채취 한창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