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산강유역환경청, 광양항 주변 미세먼지 집중관리 - - 3월12일 캠페인 전개 및 항만 미세먼지 배출원 점검 조영기
  • 기사등록 2024-03-11 20:25:12
기사수정



▲ 영산강유역환경청, 광양항 주변 미세먼지 집중관리

[뉴스21통신 조영기기자]환경부 영산강유역환경청은 봄철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저감을 위하여 여수지방해양수산청, 여수광양항만공사, 광양시 등 항만 관계기관과 공동으로 3월 12일 광양항 일원에서 미세먼지 줄이기 캠페인 및 미세먼지 배출원에 대한 집중관리 활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광양항 주변은 여수국가산업단지(GS칼텍스 등), 광양국가산업단지(광양제철소 등), 율촌산업단지(현대제철 등)가 위치하고 있으며, 산업단지 내 사업장의 원료 공급을 위한 물류와 수송의 거점으로 미세먼지 대응을 위해 중점 관리가 필요한 지역이다.


캠페인 활동은 영산강유역환경청, 여수지방해양수산청, 여수광양항만공사, 광양시, 남부권 미세먼지 연구관리센터가 함께 참여하고, 광양항 컨테이너부두 터미널에서 항만 출입 차량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캠페인 주요내용은 △노후 경유차 저공해 조치*, △항만 내 미세먼지 저감 대책** 안내와 △급출발ㆍ급제동ㆍ공회전 줄이기, △낭비되는 대기전력 줄이기, △대중교통 이용하기 등 생활 속에서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핵심 활동을 적극 홍보한다.


 * 조기 폐차 및 매연저감장치 부착 등 운행차 배출가스 저감 사업

 ** 선박 저속운항, 분진성 화물 취급 부두 비산먼지 점검, 항 내 운행차량 제한속도 준수 등


또한, 광양항 내 운행차량 제한속도(10~40㎞/h 이하) 준수 여부 단속과 분진성 화물 취급 부두의 비산먼지 발생 억제시설 가동 상황 등 점검을 실시한다.


박연재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항만은 선박과 대형 경유자동차 출입 등으로 국내 주요 미세먼지 배출원으로 꼽히고 있으며, 앞으로도 항만 관계기관과 협력을 통해 항만 지역 내 미세먼지를 비롯한 대기오염원에 대한 감시와 저감 활동을 펼치겠다“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400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네타냐후-하마스 체포영장.. 양쪽 모두 "내가 피해자.." 반발
  •  기사 이미지 예산군 덕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고위험 노인 1인가구 정신건강 지원사업 운영
  •  기사 이미지 예산군 삽교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 독거노인 대상 우울증 자살 예방 사업 추진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