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포시, '2024 상반기 중대시민재해 이행점검 후속조치 방안 회의' 개최 윤만형
  • 기사등록 2024-02-29 11:44:24
  • 수정 2024-02-29 11:44:46
기사수정


▲ 사진=김포시청



김포시가 27일 시 재난안전상황실에서 '2024년 상반기 중대시민재해 이행점검 후속조치 방안 회의'를 개최했다.


중대시민재해란 공중이용시설 또는 공중교통수단의 설계·제조·설치·관리상의 결함을 원인으로 발생하는 재해를 말한다. 이에 김포시는 연 2회 안전·보건 관계 법령에 따른 의무사항 이행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김포시는 작년까지 24개소 132개 시설물과 1개 공중교통수단을 총괄점검하였으며, 올해 28개소, 135개 시설물, 1개 공중교통수단에 대한 중대시민재해 예방에 힘쓴다.


이번 회의는 법 시행 이후 최초로 개최됐으며, 2023년 하반기 이행점검 결과에 대한 후속조치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로 9개 부서와 관련 공공기관이 참석했다.


특히, 시설물 정밀안전점검, 보수·보강 유지관리, 대피훈련, 법정 안전교육 이수, 안전점검 계획에 따른 추진현황, 안전점검 예산확보을 집중적으로 논의했고, 이에 걸맞은 후속조치 일정을 계획하여 부서 및 관련 공공기관별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327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배우 한소희, 지하철 바닥 가부좌
  •  기사 이미지 미국 CIA 국장 '우크라이나, 올해 말 러시아에 패할 가능성 있다"
  •  기사 이미지 중국, 치솟는 금값에 환매 열기 뜨거워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