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동연 경기도지사, “지식재산을 공유하고 확장함으로써 시너지 효과낼 것” - 카카오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등 5개사와 ‘K-콘텐츠 지식재산권(IP… 추현욱 사회2부기자
  • 기사등록 2023-06-04 20:31:41
기사수정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지난 31일 경기콘텐츠코리아 랩(성남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7)에서 ‘K-콘텐츠 지식재산권(IP) 융복합 제작 지원사업의 하나로 카카오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넥슨, 스마일게이트, CJ ENM 등 지식재산권(IP) 보유기업 5개 사와 협약을 체결했다.

김동연 지사는 그동안 지식재산과 관련해 중소기업이나 벤처기업의 지식재산 탈취 같은 얘기를 많이 들어서 늘 대책 마련에 신경을 많이 썼었는데 오늘은 거꾸로 지식재산 보유기업들이 함께 공유하고 활동을 같이하며 도와주신다고 해 대단히 기쁜 마음을 금할 수 없다라며 지식재산을 잘 활용하셔서 성공하시길 바란다. 또 받은 것만큼 적당한 시기에 적당한 방법으로 다른 분들께 또는 우리 사회에 환원해주시면 좋을 것 같다라고 당부했다.

‘K-콘텐츠 지식재산권(IP) 융복합 제작 지원사업은 제작지원금만 24억 원 규모다

경기도와 협약을 맺은 국내 유명 지식재산권(IP) 보유기업의 인기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해 과제를 수행하는 우수 콘텐츠 지식재산권(IP) 활용부문과 참가 기업이 원하는 지식재산권(IP)을 자유롭게 선정해서 장르를 만콘텐츠 IP 확장부문 등 2개로 나눠 12개 내외 프로젝트로 진행된다.

협약에 따라 이들 기업은 웹툰·웹소설 지식재산(카카오엔터테인먼트) 티스트 지식재산(SM엔터테인먼트) 게임 지식재산(넥슨·스마일게이트) 애니메이션·예능 지식재산(CJ ENM)을 중소제작사에 제공하며, 프로젝트 발굴·선정·평가 시에 참여하고 우수 콘텐츠 제작을 위한 교육·컨설팅·멘토링을 지원하게 된다

경기도는 ‘K-콘텐츠 지식재산권(IP) 융복합 제작 지원을 위한 정책 수립과 예산 지원을 담당한다.

경기도는 여기에 더해 고양시와 함께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으로 추진 중인 IP 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2026년 준공되면 우수 콘텐츠 지적재산 발굴-·사업화-체험·소비생태계를 전국에서 유일하게 갖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협약식 뒤에는 협약 기업과 해당 사업의 지원기업으로 선정된 도내 콘텐츠 제작사 임직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내 중소 콘텐츠 제작사와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소통 과정에서 도내 콘텐츠 제작사들은 대기업이 지식재산을 나누고 중소제작사들이 잘 활용해 새로운 융복합 콘텐츠를 만듦으로써 성장모델을 개발하고 선순환하는 좋은 정책이라며 더 많은 기를 발굴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경기도가 이끌어주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에 김 지사는 지식재산권을 공유하는 업체와 중소제작사들이 경쟁 관계가 되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사업영역을 확장하면서 시너지 효과를 낸다는 점에서 (이번 사업이) 좋다면서 이런 협약을 모든 분야로 확장해 대한민국이 창의와 도전과 시도가 넘치는 나라로 만들면 대한민국이 1등이 될 것이다라고 답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1532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우크라이나, 미사일 위협으로 인해 여러 지역에 공습 경보가 발령되었다.
  •  기사 이미지 러시아에서 드론 공격에 군용 비행장 화재
  •  기사 이미지 北 "김정은 안들어왔으니 나가달라" 정상회담장서 내쫓긴 러 수행단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