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중국 희귀 ‘백색증 판다’ 최근 모습 공개 윤만형
  • 기사등록 2023-06-01 11:25:56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4년 만에 순백의 자이언트 판다의 근황이 공개됐다.


자기 털빛처럼 새하얀 눈밭을 어슬렁거리고 깊은 산속 대나무 숲에서 먹이를 찾아다니는 이 동물은 극지방에 서식하는 북극곰처럼 보이지만 이 동물의 정체는 바로 백색증을 가진 야생 자이언트 판다다.


세계적 희귀종인 백색증 판다는 2019년 4월 중국 쓰촨성 워룽자연보호구에서 처음 포착됐다.


최근 보호구 당국이 지난 4년 동안 추적하고 관찰한 이 판다의 활동 영상을 대중에 공개했다.


백색증은 멜라닌 합성의 결핍으로 눈과 피부, 털 등에 색소 감소 증상이 나타나는 선천성 유전 질환이다.


일반적으로 판다는 네 다리와 눈 주위가 검은색이지만 해당 판다는 발톱을 포함해 온몸이 흰색이며 눈은 붉은색을 띤다고 한다.


보호구 당국은 5살에서 6살 정도로 추정되는 백색증 판다의 건강과 행동에는 큰 문제가 발견되지 않았고, 향후 다른 판다들과 더불어 야생에서 정상적으로 번식할 수 있는지 지속적인 추적 관찰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1511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서울 강남권 3억~5억으로 ‘갭투자’...4월 서울 아파트 전세가율 53.2
  •  기사 이미지 푸틴의 동맹자인 이란 대통령 사망..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전쟁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  기사 이미지 고양시, 국회의원 당선인 4명 초청 간담회 개최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