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북한 영변 핵시설에서 핵물질 생산 활발히 진행 박영숙
  • 기사등록 2023-05-10 17:38:52
기사수정


▲ 사진=MBC NEWS 홈페이지



북한 영변 핵시설에서 핵물질 생산 활동이 활발히 진행 중인 정황이 포착됐다.


자유아시아방송(RFA)은 지난 4일 민간 위성업체 ‘플래닛 랩스’가 촬영한 영변 핵시설 위성사진을 살펴본 결과, 단지 내 5MW(메가와트) 원자로와 폐연료봉 저장고 사이에서 트럭 등 크고 작은 차량 5~6대가 식별됐다고 밝혔다.


매체는 차량에 폐연료봉을 실어 재처리시설인 ‘방사화학실험실’로 옮긴 뒤, 재처리 과정을 거쳐 플루토늄을 추출하는 과정이 진행 중인 것으로 보인다고 추정했다.


다만 재처리시설인 방사화학실험실 인근에 특이 동향은 없었다.


매체는 또 지난달 12일 촬영한 영변 핵 단지 일대 열적외선 영상을 분석한 결과, 방사화학실험실과 우라늄 농축 시설, 5MW 원자로 온도가 높게 나타나 이들 시설이 계속 가동 중인 것으로 파악된다고 분석했다.


정성학 한반도안보전략연구원 연구위원은 “북한이 폐연료봉을 재처리해 플루토늄을 추출하는 핵물질 생산 활동을 활발히 진행 중인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1322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장윤정·도경완, 120억 '아페르한강 펜트하우스' 전액 현금 매입
  •  기사 이미지 우크라이나, 미사일 위협으로 인해 여러 지역에 공습 경보가 발령되었다.
  •  기사 이미지 러시아에서 드론 공격에 군용 비행장 화재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