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1~10월 전국 주택매매량 지난해 절반 수준으로 떨어져 김만석
  • 기사등록 2022-11-30 10:07:40
기사수정


▲ 사진=픽사베이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전국 주택 매매량이 지난해의 절반 수준으로 떨어진 가운데, 서울 아파트 거래량도 3달 연속 천 건을 밑도는 것으로 집계됐다.


국토교통부(장관 원희룡)가 오늘(30일) 발표한 '10월 주택 통계'를 보면, 올해 10월까지 전국 주택 매매량은 44만 9,967 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9.7% 감소했다.


수도권의 경우 17만 9,159건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58% 넘게 줄었고, 서울도 5만 611건으로 전년 동기 55.1% 감소했다.


올해 10월까지 전국 아파트 거래량은 26만 2,084건으로 전년 동기보다 56.1% 감소했다.


서울 아파트는 지난달 거래량이 900건에 그쳐 석 달 연속 세 자릿수대 거래량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분양 주택도 증가했다.


10월 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4만 7,217 가구로 전월 대비 13.5% 늘니다.


다만, 수도권 미분양 주택은 7,612 가구로 전월 대비 2.6% 줄었다.


준공 후 미분양 주택도 7,077 가구로 전월보다 1.6% 감소했다.


지난달 전국 임대차 거래 20만 4,403건 가운데 월세 거래는 월세 거래는 10만 5,940건, 전세 거래는 9만 8,463건으로 집계됐다.


올해 10월까지 누계 기준으로 전국 임대차 거래 가운데 월세 거래량 비중은 51.8%이다.


지난달 전국 공동주택 분양(승인) 물량은 지난해 같은 달보다 84.6% 증가한 3만 5,528가구로 파악됐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864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도로에서 화재, 외제차 1대 차량화재로 전소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