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내 4대 가상화폐 거래소, 위믹스 상장폐지 결정 김만석
  • 기사등록 2022-11-25 09:48:21
기사수정


▲ 사진=위메이드



국내 주요 가상화폐 거래소들이 위메이드가 만든 가상화폐 '위믹스'의 거래지원 종료, 즉 상장폐지를 결정했다.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는 어제(24일) 공지를 통해 투자유의 종목으로 지정된 위믹스(WEMIX)의 거래지원 종료가 결정됐다고 공지했다.


이는 업비트와 빗썸, 코빗, 코인원, 고팍스 등 국내 주요 5대 가상화폐 거래소로 구성된 디지털자산거래소 공동협의체의 결정에 따른 것으로, 업비트 외 닥사 내 다른 거래소에도 적용된다.


공지는 "위믹스는 오는 12월 8일 오후 3시에 거래지원을 종료한다"면서 "거래지원 종료 시 마켓에서 거래지원 종료 이전에 요청한 주문(매수/매도)은 일괄 취소된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 공지 이후 위믹스에 대한 에어드랍, 월렛 업그레이드, 하드포크 등의 서비스는 지원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다만 거래지원이 종료되더라도 종료일로부터 30일 동안 출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공동협의체는 위믹스 거래지원 종료 이유에 대해 "회원사에 제출한 유통 계획 대비 초과된 유통량이 상당해 중대하다고 판단했다"면서 "투자자들에게 잘못된 정보를 제공한 점, 협의체의 거래지원 종료 여부에 관해 확인되지 않은 정보를 수차례 언론 등을 통해 발표해 혼란을 초래한 점 등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투자유의 종목 지정 기간 협의체에 제출된 자료에 각종 오류가 발견되면서 프로젝트 관리에 관한 신뢰를 회복하기 어려운 상황이 발생했다고 강조했다.


공지는 "거래지원 종료에 따라 위믹스에 투자할 경우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투자자들에게 당부했다.


가상화폐 정보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어제 오후 8시 기준 위믹스의 유통 공급량은 2억4천400만 개, 시가총액은 2천400억 원에 이른다.


이번 거래지원 결정은 협의체를 구성하는 5대 가상화폐 거래소에만 적용된다.


나머지 중소 가상화폐 거래소나 해외 거래소, 개인 간에는 여전히 위믹스 거래가 가능하다.


그러나 국내 가상화폐 시장 대부분을 차지하는 공동협의체 회원사에서 거래지원 종료를 결정한 만큼 위믹스 가격 변동 등에 따른 투자자 손실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결정에 대해 위메이드는 각 거래소를 상대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위메이드 관계자는 취재진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가처분 신청을 해서 개별 거래소별로 바로 잡겠다"고 밝혔다.


앞서 협의체는 지난달 27일 위믹스 유통량 계획 정보와 실제 유통량에 차이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투자유의 종목으로 공동 지정했고, 이후 두 차례 연장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830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도로에서 화재, 외제차 1대 차량화재로 전소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