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울산시, ‘미래 융복합 교통기반 구축·서비스 추진’협약 체결 - 울산시-도로교통공단-내비게이션 민간 3개 기업 우정석 울산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2-09-23 08:23:31
기사수정


(뉴스21통신/우정석기자) = 울산시가 시민들의 교통편의를 위해 내비게이션을 통한 실시간 교통 신호정보 서비스 제공에 나선다.

울산시는 23() 오후 2시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에서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아이나비시스템즈, 카카오모빌리티, 티맵모빌리티 3개 민간기업과 미래 융복합 교통기반(인프라) 구축 및 서비스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실시간 신호정보 제공 서비스는 차량이 교차로에 진입할 때 진입하는 방향 신호등의 잔여 시간을 내비게이션 화면으로 표출해 주는 서비스로 주행 경로에 있는 교차로와 횡단보도의 신호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과속이나 꼬리물기 등 위험 운전을 미리 예방할 수 있으며 교차로 인근에서 불필요하게 소모되던 연료도 절감할 수 있다. , 향후 자율주행차의 주행지원도 가능하다.

민선8기 공약사항이기도 한 이 서비스는 그동안 차세대지능형교통체계(C-ITS) 실증사업의 일환으로 화물차와 시내버스 등에 설치된 전용 단말기를 통해서만 서비스를 제공해 왔으나 이번 협약에 따라 민간 내비게이션을 통해서도 서비스를 시작한다.

우선 10월부터 카카오내비게이션을 통해 실시간 신호정보 제공 서비스를 시작하고 이후 아이나비와 티맵에서도 서비스를 확대한다.

특히 현재 도심의 주요가로 169개 교차로에 대한 서비스만 제공하고 있으나 내년까지 200개 교차로를 추가 확대하는 등 지속적으로 확대 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박순철 교통국장은 실시간 신호정보 제공 서비스는 교통안전 측면은 물론 향후 자율주행 등 선진화된 미래 교통 환경 기반(인프라) 구축 측면에서도 반드시 필요한 서비스다.”이들 기업과 협업을 통해 서비스 제공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37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HP, BNK부산은행과 감사업무 협약
  •  기사 이미지 Be the reds. . . 붉은 악마 응원단, 광화문으로!
  •  기사 이미지 로또 1등...칠곡서 한꺼번에 7장 당첨!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