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북농기원, 비대면 영상회의로 국제 공동연구 지속 - - 스위스 유기농업연구소와 유기농 퇴비 제조 - 조광식 논설위원
  • 기사등록 2022-09-16 11:40:42
기사수정


▲ 국제공동연구 영상회의 장면. 경상북도 제공


경상북도 농업기술원(유기농업연구소)은 코로나19 상황에도 온라인 영상회의를 활용해 스위스 유기농업연구소(FiBL) 연구원들과 공동연구를 꾸준히 추진해 오고 있다고 밝혔다.

 

농업기술원은 지난 2017년부터 유기농업분야 선도적 연구기관인 스위스 유기농업연구소(FiBL)와 국제공동연구를 통해 유기재배 기술과 병해충 종합관리기술 개발을 추진하며 유럽의 선진기술을 도입하고 현장실용화 기술을 공동으로 개발하고 있다.

 

이를 위해 농업부산물을 활용한 유기농 퇴비 제조 시험, 토양병 방제용 유용미생물 선발 시험 등을 양국에서 함께 수행했다. 또 현장에서 신속하게 양질의 퇴비를 제조할 수 있는 기술과 미생물의 토양병 억제효과 검정을 위해 공동연구 협력체계도 구축하고 있다.

 

향후 양국 연구원의 교류 활동을 통해 과제 추진 현황을 점검, 공유하고 계획을 논의하며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신용습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앞으로도 꾸준한 교류와 협력을 통해 국내 유기재배 농가에 실용화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유기농업의 발전에 기여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332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HP, BNK부산은행과 감사업무 협약
  •  기사 이미지 Be the reds. . . 붉은 악마 응원단, 광화문으로!
  •  기사 이미지 로또 1등...칠곡서 한꺼번에 7장 당첨!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