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중국, 미국 업체 1곳 소고기 수입중단…“검역 문제” 윤만형
  • 기사등록 2022-08-11 11:02:07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타이완 방문을 계기로 미·중 갈등이 고조된 가운데 중국 당국이 검역 문제를 이유로 들어 한 미국 육류 업체의 소고기 수입을 금지했다.


중국 해관총서는 미국 육류 업체인 킹 미트(KING MEAT)가 자국에 수출하는 소고기에서 락토파민이 검출됐다면서 오늘부터 이 업체 제품의 수입을 금지하고 이 사실을 미국 농업부에 통보했다고 밝혔다.


락토파민은 소와 돼지 등을 사육할 때 쓰는 성장 촉진제로 고기 지방을 줄이고 살코기양을 늘리는 역할을 한다.


미국, 일본, 캐나다, 한국, 타이완 등은 허용 기준치를 두는 방식으로 락토파민 사용을 허용하고 있지만, 중국은 락토파민 사용을 금지하고 있다.


락토파민 검출이나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출 등 기술적인 검역 문제로 특정 미국산 육류 업체의 수입을 금지한 것은 그간 종종 있던 일이지만, 최근 미·중 갈등이 격화한 가운데 이 같은 조치가 나오면서 중국이 비관세 장벽을 활용해 불만을 표출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 제기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116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통합의학박람회와 천관산 억새 볼거리 풍성 ‘가을을 정남진장흥"’에서
  •  기사 이미지 가을 정취 물씬~ 정읍으로 떠나는 구절초 여행
  •  기사 이미지 '장흥군 인성교육 선두에서다'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