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미얀마 양곤서 또 폭탄 테러…2명 사망 조기환
  • 기사등록 2022-07-14 17:58:20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미얀마의 최대도시인 양곤 시내에서 폭탄 테러가 또 발생해 2명이 숨지고 11명이 다쳤다.


AFP통신은 지난 12일 양곤 시내 쇼핑몰 부근에서 폭발물이 터지면서 부근에 있던 두 명의 시민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고 전했다.


아직까지 이번 테러와 관련해 배후를 자처하고 나선 조직은 없다.


앞서 지난 5월 31일에도 양곤 도심의 버스 정류장 부근에서 폭탄이 터져 1명이 숨지고 9명이 다쳤다. 미얀마 군정은 당시 폭탄 테러가 반정부 테러 단체의 소행이라고 주장한 반면 반정부 진영의 임시정부인 국민통합정부(NUG)측은 배후에 군부가 있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8913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1일...서울택시 심야 할증제 확대 첫날
  •  기사 이미지 "2022년 11월 30일부로 부대 해체를 명 받았습니다! "
  •  기사 이미지 고양시, 대한민국커뮤니케이션대상 ‘최우수상’ 수상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