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포켓몬 빵으로 초등생 유인해 추행해…60대 편의점 직원 구속기소 - 체포 당시 전자발찌 차고있어 장은숙
  • 기사등록 2022-05-13 17:17:38
기사수정


▲ 사진=픽사베이



인기 상품인 '포켓몬 빵'을 이용해 초등학생을 유인한 뒤 강제추행한 혐의로 60대 편의점 직원이 재판에 넘겨졌다.


이 남성은 초등학생을 포함해 여고생·성인까지 모두 8명을 성추행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수원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성폭력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과 아동·청소년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해당 남성을 구속 기소했다.


이 남성은 지난 3월 말 자신이 근무하던 수원시 권선동의 한 편의점에서, 포켓몬 빵을 사러 온 초등학생을 "빵을 찾아주겠다"며 편의점 안 창고로 유인해 강제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는 사건 직후 아버지에게 사실을 알렸고, 아버지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남성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검찰은 남성이 이미 비슷한 범죄 전력으로 전자발찌를 차고 있었다.


이 남성은 당시 청소년 3명을 추행해 조사를 받고 있었다는 점 등을 근거로 편의점 내 CCTV를 전수조사한 결과 4건의 범죄 사실이 추가로 확인됐다.


남성은 편의점을 자주 찾는 여성 손님을 끌어안거나, 신체 부위를 만지는 등 체포 직전 추행을 일삼은 것으로 조사됐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8497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이동환 고양특례시장 취임식 개최, "시민만 바라보겠습니다"...
  •  기사 이미지 파주시, "50만 대도시 시민추진단" 원탁회의 개최
  •  기사 이미지 제35대 홍준표 대구시장 취임!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