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과연, 탄도탄 탄두만 추적하는 핵심기술 개발 김만석
  • 기사등록 2022-05-10 17:16:48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국방과학연구소는 10일 탄도탄 탐지·추적용 레이더의 핵심 기술인 ‘탄두 분류 및 레이더 자원관리 최적화 기술’을 독자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 기술은 동시다발적인 탄도탄 공격에 대해 효과적인 대응능력을 확보하기 위해 개발됐다. 해당 기술은 레이더가 탄도탄 표적 중 목표물인 탄두를 분류·추적하는 능력을 향상시키고, 추진체나 파편 등은 추적하지 않도록 해 레이더 자원의 낭비를 막는 기술이다. 


단 분리 시 탄도탄에서는 추진체, 파편 등이 발생하며, 높은 고도에서 발생된 물체는 탄두의 궤적이 같아 목표물을 구분하기 어렵다. 해당 기술은 물체의 길이를 측정해 탄두를 분류하고 레이더가 위협이 되는 목표물만을 추적하게 한다.    


국과연은 모든 연구개발 과정을 순수 국내 기술로 수행했으며, 2018년부터 2022년까지 방위사업청 핵심기술개발사업을 통해 전 방위적 원천기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기술은 해외에서 기술이전을 회피하는 분야의 핵심기술로, 탄도탄 방어체계 내 레이더의 표적 탐지 및 추적 성능을 향상시키는데 활용 가능하다. 


국과연 관계자는 "새로운 기술은 증가하는 탄도탄 위협에 대비해 국내 독자적 방공작전을 수행하기 위해 필수적인 기술 중 하나로, 향후 관련 국산 무기체계의 성능개량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846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갤러리아트 14, 이태희 "마음의 풍경" 초대전 개최
  •  기사 이미지 장흥군 공무원이달라져 희망이보인다
  •  기사 이미지 장흥군, 2022년 군민안전보험 확대 시행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