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도봉구, 치매환자 가족의 돌봄 부담 덜어주는 ‘가족지원 서비스’ 운영 뉴스21통신
  • 기사등록 2022-04-18 17:27:59
기사수정


▲ 사진=도봉구



도봉구 치매안심센터는 치매환자 가족을 대상으로 치매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치매환자 돌봄 부담경감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그간 코로나19로 인해 치매환자 돌봄 부담이 증가한 치매환자 가족을 대상으로 온라인 자조모임과 가족교육, 야외 힐링 프로그램 등을 운영해왔다. 그 결과 구는 2021년 12월 「서울시치매관리사업 평가」에서 특화사업 ‘치매가족대상 텃밭가꾸기’ 장려상, ‘가족지원사업’으로 우수자치구에 선정됐다.


치매안심센터는 2022년에도 치매환자 가족 간 돌봄 네트워크 형성을 위한 자조모임을 온·오프라인으로 시행하고 있다. 연중 △보석 자조모임 △캔버스 자조모임 △자수 신규모임 △골든벨 자조모임 △색종이 자조모임 △오색인형 자조모임 등을 운영 중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오색인형극’ 자조모임을 신규 운영한다. 월 1회 12월까지 이어지는 이번 프로그램은 참여자들에게 인형 만들기, 치매가족 마음 시나리오 작성 등을 통해 성취감을 높여주고, 다양한 역할과 상황을 간접 경험하게 함으로써 심리적 억압을 덜어준다.


또한 11월까지 불암산 산림치유센터와 연계한 ‘힐링의 숲’ 프로그램을 월 2회(둘째, 넷째 주 금요일) 신규 운영한다. 본 프로그램은 치매 돌봄으로 지쳐있는 가족들에게 자연을 통해 신체 활력과 정서적 안정을 돕는다.


이 밖에도 치매환자 가족을 대상으로 △온라인 희망다이어리 가족교실 △오프라인 희망다이어리 가족교실 △헤아림 가족교실 △E-희망교실 △희망메신저 등 치매 가족 기본교육과 돌봄역량 강화 교육 등이 정기적으로 시행되고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가족은 도봉구치매안심센터(02-955-3591~3)로 문의 가능하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정기적인 가족 모임은 사회적 고립 방지와 정서적 교류의 장을 마련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치매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8299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건설기계관리법」 개정 과태료 금액 최대 300만원으로 향상
  •  기사 이미지 '한국섬포럼' 국제학술대회 성공적으로 마무리.
  •  기사 이미지 백중사리 연안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