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IoT로 아이는 안전! 부모는 안심! - 강서구, 어린이집에 실시간 건강관리 모니터링 기기 설치 지원 - 어린이집 163개소 대상, 총 312대 지원 - 사물인터넷(IoT) 활용, 영유아 건강상태 실시간 모니터링 가능 장은숙
  • 기사등록 2022-01-12 17:16:35
기사수정


▲ 사진=강서구청



어린이집 영유아 건강관리도 이제는 스마트하게 한다.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어린이집 163개소에 실시간 건강관리 모니터링 기기 312대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어린이집에서 일어날 수 있는 영유아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해 영유아는 안전하고, 부모는 안심할 수 있는 보육환경을 조성한다는 취지다.


영유아의 경우 엎어짐 등 잘못된 수면자세와 고열, 호흡곤란 등 갑작스러운 위험상황에 쉽게 노출될 수 있어 지속적인 건강상태 확인이 필요하다.


특히 코로나19 등 감염병이 유행하고 있는 상황에서 면역력이 약한 영유아의 건강상태 조기 확인과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이에 구는 지역 내 어린이집에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하여 영유아 건강관련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건강관리 모니터링 기기를 지원하기로 했다.


먼저 구는 어린이집 연합회를 대상으로 사전 설명회를 진행하고 수요 조사와 신청 서류 검토를 통해 지원 대상 어린이집을 선정했다.


최종 선정된 어린이집 163개소에는 영유아 건강상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IoT 기기 총 312대를 지원했다.


특히 사용되는 IoT 기기는 영유아 가까이에 부착되는 만큼 인체에 무해한 것으로 검증된 제품을 지원했다.


어린이집에서는 영유아 기저귀 등에 IoT 기기를 부착하고 보육교사가 핸드폰에 전용 앱을 설치해 기기와 연동하면 영유아의 호흡, 맥박, 체온 등 건강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다.


구는 이번 IoT 건강관리 모니터링 기기 설치 지원이 어린이집 내 영유아 안전사고와 더불어 코로나19 등 감염병을 예방하는데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노현송 구청장은 “이번 사업이 어린이집 영유아 안전사고 예방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는 보육 인프라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 가족정책과(☎02-2600-6918)로 하면 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7529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국립민속박물관 파주관] 수장형 전시 '소소하게 반반하게' 개최
  •  기사 이미지 대구경북패션사업협동조합, '2022 디지털 패션쇼 개최'...대구 패션 위상!
  •  기사 이미지 김원기 의정부시장후보 개소식, 성황리에 마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