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웃 발걸음 지킨다…강서구 제설봉사단 출동 - 강서구, 내달 18일까지 주민 대상 제설 자원봉사단 참여자 모집 - 동네 골목길, 사회복지시설 주변 등 제설 활동 참여 독려 - 활동 후 결과 보고서 제출 시 1일 최대 2시간의 봉사활동시간 인정 김민수
  • 기사등록 2022-01-07 15:57:19
기사수정



▲ 사진=강서구청



올 겨울, 뜨거운 열정으로 이웃들의 꽁꽁 언 길을 녹이는 봉사단이 뜬다.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내달 18일까지 동네 골목길, 생활시설 주변 등 눈 치우기 봉사활동에 참여할 주민들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강설 시 교통량이 많은 대로변과 사고 위험이 높은 언덕길 위주로 제설 작업이 집중되는 만큼, 상대적으로 골목길 등 이면도로는 제설 인력이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구는 주민 스스로 동네 제설에 참여하는 분위기를 확산시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폭설에 따른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번 봉사활동을 기획했다.


제설 대상지역은 거주지 주변 이면도로, 골목길을 비롯해 복지관, 경로당 등 사회복지시설 주변이다. 눈이 내리는 당일 또는 다음 날 해당지역으로 찾아가 쌓인 눈을 치우면 된다.


참여자들은 활동 후 10일 이내에 활동사진과 함께 결과보고서를 강서구자원봉사센터 이메일로 제출하면 1일 최대 2시간의 봉사시간을 인정받을 수 있다. 단 ‘내 집, 내 점포 앞 눈 치우기’는 자연재해대책법상 의무규정으로 제설 자원봉사활동에서 제외된다.


참여방법은 1365 자원봉사포털 가입 후 ‘강서구 제설봉사단’을 검색하여 해당 활동을 신청하면 된다. 기본 교육(동영상 시청)을 이수한 후 워크지를 제출하면 신청이 완료된다.


참여는 학생부터 성인까지 강서구에 거주하는 주민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강서구 자원봉사센터 홈페이지(http://gangseo.seoulvc.kr/) 또는 1365 자원봉사포털(https://www.1365.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주민 참여를 통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제설 효과도 높이기 위해 이번 조치에 나섰다.”라며 “내 가족과 이웃들의 안전을 지키는 의미 있는 활동인 만큼 주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7496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국립민속박물관 파주관] 수장형 전시 '소소하게 반반하게' 개최
  •  기사 이미지 대구경북패션사업협동조합, '2022 디지털 패션쇼 개최'...대구 패션 위상!
  •  기사 이미지 김원기 의정부시장후보 개소식, 성황리에 마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