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LA한인타운서 한국계 남성 무차별 폭행..."중국 바이러스다" 증오범죄 심각 윤만형
  • 기사등록 2021-02-26 11:10:06
기사수정


▲ 사진=MBN 뉴스 캡쳐


미국 로스앤젤레스(LA) 한인타운 한복판에서 한국계 20대 남성이 인종차별적 발언과 함께 무차별 폭행을 당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현지 경찰은 이를 증오 범죄로 보고 수사에 나섰다.


25일 (현지시간) 미 언론에 따르면 이 남성은 미 공군 예비역인 한인 2세 데니김(27)으로 지난 16일 저녁 코리아타운에서 마주친 히스패닉계 남성 2명에게 폭행을 당한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 가해자 2명이 서구인이 중국인을 비하할 때 흔히 쓰는 표현인 ‘칭총(ching chong)’이란 말과 함께 김씨의 이마와 눈을 때렸고, 바닥에 넘어졌는데도 그들이 계속  때렸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LA경찰국(LAPD)은 이 사건을 증오 범죄로 보고 수사에 나섰다. 범인들을 추적하기 위해 일대의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 분석 작업을 진행 중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511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논산 관촉사
  •  기사 이미지 고창 청보리
  •  기사 이미지 가평 아침 고요 수목원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