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아이티 아르티보니트 주 농촌 갱단에 의해 10명 사망, 1명 중상 입고 8채 집 화재.. 김만석
  • 기사등록 2024-06-19 09:46:35
기사수정


▲ 2024년 6월 15일 Terre-Neuve의 공동 구역인 Lagon의 한 집이 무장 갱단에 의해 소실되었습니다. 사진 제공: 섹션 의회 의원 Jonès Joseph

아이티의 평화로운 농촌 지역인 Terre-Neuve와 Gros-Morne의 가족들은 주말 동안 끔찍한 갱단의 공격을 받아 10명이 사망하고 1명이 중상을 입었으며 8채의 가옥이 불탔다.


 아이티 Artibonite 부서의 두 공동체인 Terre-Neuve 와 Gros-Morne 의 가족은 부서의 수도인 Gonaives에서 북쪽으로 약 15마일과 20마일 떨어져 있으며 주말 동안 무장 갱단으로부터 전례 없는 테러 행위를 겪었다. 


일반적으로 평화로운 지역 사회에 대한 공격으로 출산을 앞둔 임산부를 포함해 10명이 사망하고 1명이 심각한 부상을 입었으며 8채의 집이 불탔다. 


수백 명의 사람들이 도둑들의 분노를 피해 집을 떠났고, 도둑들은 학교 교사의 납치를 막으려는 지역 주민들의 노력에 보복을 당했다.


폭력 사태 이후, 부서별 사법 경찰 팀이 해당 지역으로 가서 노르게스 판사와 동행하여 예비 조사를 실시했다. 

Norguès 판사는 후속 조사를 위해 Gonaives 지방 검찰청에 보고서를 제출할 것이라고 확인했다.


이러한 폭력 행위는 아이티의 심각한 치안 상황을 부각시키며, 멀리 떨어진 공동 구역에 있는 사람들도 갱단과 관련된 잔혹행위에서 벗어날 수 없다. 

지방 및 국가 당국은 질서를 회복하고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해야 한다는 거센 압력에 직면해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406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유엔 인권 전문가들이 여성 탈북민의 인신매매 문제를 제기, 북한은 서한 내용이 허위와 날조라며 강하게 비판
  •  기사 이미지 러시아 연방은 전술을 바꾸고 비행기를 준비하고 있다
  •  기사 이미지 북한이 종이 쓰레기 등을 넣은 풍선 360여 개를 어제 또다시 날려 보냈다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