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상권에 올해 첫 폭염특보, 전국 체감온도 31도 김만석
  • 기사등록 2024-06-11 09:48:49
기사수정




오늘(10일) 전국 대부분 지역의 낮 기온이 31도 안팎까지 오르며 영남 일부 지역에는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지난해보다 일주일 빨리 발효된 건데, 이번 주 내내 한여름 같은 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오늘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1.1도, 경북 경주는 34.3도, 대구는 33.4도까지 올랐다.


체감온도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31도 안팎을 기록했다.


대구와 울산 등 영남 일부 지역에는 올 들어 첫 폭염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지난해보다 일주일 빠른 겁니다.


폭염주의보는 일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넘게 이어질 것으로 예상될 때 발효된다.


한여름 같은 더위는 이번 주 내내 이어질 전망이다.


폭염 특보가 내려지면 온열 질환에 걸리지 않게 물을 자주 마시고, 야외 활동을 자제해야 한다.


올해 온열 질환자는 어제(9일)까지 72명으로, 지난해보다 18명 늘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98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유엔 인권 전문가들이 여성 탈북민의 인신매매 문제를 제기, 북한은 서한 내용이 허위와 날조라며 강하게 비판
  •  기사 이미지 러시아 연방은 전술을 바꾸고 비행기를 준비하고 있다
  •  기사 이미지 북한이 종이 쓰레기 등을 넣은 풍선 360여 개를 어제 또다시 날려 보냈다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