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동대문구 대표향기‘그린나래’ - 구청사와 정원축제 찾은 주민 투표로 대표향기 선정 - 베르가못 향 기반의 신선하고 청량한 향기…‘정서안정 교육’ 등에 활용 윤만형
  • 기사등록 2024-05-23 16:15:13
기사수정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이필형)는 구의 대표향기를 선정, 앞으로 다양한 분야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동대문구 대표향기로 선정된 ‘그린나래’는 베르가못(오렌지+시트론)향을 기반으로 한 신선하고 청량한 향이 특징이다.


5. 10.(금) 동대문구청 1층 로비에서 주민과 구청 직원을 대상으로 1차 선호도 조사를 실시했으며, 5. 11.(토) 정원축제가 열린 지식의 꽃밭(전농동 691-3)에서 직접 향기를 체험한 주민들의 투표와 피드백을 바탕으로 구의 대표향기를 선정했다.


향기샘플 개발 및 대표향기 선정은 향기 전문가들과의 협업으로 진행됐다.


구 관계자는 “주민들이 쾌적한 분위기에서 민원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구청 1층 민원실에 발향장치를 비치하고, 민원담당 직원들의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아로마테라피 교육’을 실시하는 등 동대문구 대표향기 ‘그린나래’를 다양하게 활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구는 현재 대표향기 ‘그린나래’를 공공시설(정신건강복지센터, 경로당 등) 이용자의 정서안정을 돕는 ‘향기 교육’에 사용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863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러시아 셰베키노가 공격을 받았다
  •  기사 이미지 "우크라이나는 주권 영토를 보호하기 위해 무기를 받는다": 미 국무부는 크림 반도 폭발에 대해 논평했다
  •  기사 이미지 폭염 속 푸틴 환영에 지친 아이들…북 주민 동원 ‘민낯’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