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호남권 3개 광역 지자체가 공동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 인공지능(AI) 융합 지능형 농업 생태계 구축 박찬웅
  • 기사등록 2024-04-21 11:00:11
기사수정

        호남권 인공지능 융합 농업 기술고도화 구성도


[뉴스21통신 박찬웅 기자] 전라남도는 22일 호남권 3개 광역 지자체가 공동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인공지능(AI) 융합 지능형 농업 생태계 구축공모사업에 선정돼 총사업비 426억 원(국비 284·지방비 142)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인공지능 기술을 산업 전반에 적용해 수도권과 지역 간 인공지능 격차 해소를 통해 지역경제 재도약을 견인하기 위해 초광역 협업으로 추진된다.

 

전남도는 2028년까지 5년간 광주시, 전북도,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전남도농업기술원, 전남테크노파크 등 9개 기관과 함께 지능형 농업 실증 및 고도화, 지능형 농업 생태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농기계 스마트화(원격자율작업), 최적 생육 및 환경 관리(노지정밀농업), 지능형 농업 데이터 수집 및 제어(관제네트워크)를 통해 농업 환경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개발 및 공급함으로써 농산업 경쟁력 고도화가 기대된다.

 

추진 사업은 인공지능 자율작업 관제체계 실증 인공지능 솔루션 서비스 플랫폼 구축 인공지능 기술고도화 및 사업화 지원이다.

 

나주에 조성 중인 첨단 무인자동화 농업생산 시범단지 조성사업의 후속사업으로 이미 구축된 노지 실증 테스트베드를 통해 노지 작물 최적화 생육 관련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 및 실증(관수·시비, 생육진단·지도, 병해충 및 품질진단 판별 등) 인공지능 융합 농업 서비스 플랫폼 구축 개발된 인공지능 솔루션의 기술 고도화 및 사업화 지원 등을 추진한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이번 사업은 전남의 주력산업인 농산업과 인공지능 기술 융합을 통한 무인화, 지능화로 농가 인구 감소·고령화에 따른 성장한계를 극복할 뿐만 아니라 디지털 전환 가속화로 농산업 혁신에 기여할 것이라며 대한민국 미래 농업을 선도하도록 인공지능을 활용한 첨단농산업의 거점으로 육성하겠다고 강조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3677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2024 태안 봄꽃정원
  •  기사 이미지 아산시 배방읍 행복키움추진단, ㈜삼성이엔지와 후원 협약 체결
  •  기사 이미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예산군협의회, 2024년 청소년 통일골든벨 대회 개최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