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중국 랴오닝 곳곳서 토네이도 발생 윤만형
  • 기사등록 2023-06-02 14:25:03
기사수정


▲ 사진=랴오닝에서 발생한 토네이도/CCTV 캡처



중국 랴오닝성 곳곳에서 강력한 토네이도가 발생해 가옥 70채가 무너지고 13명이 다쳤다.


현지 시각 2일 중국중앙TV(CCTV) 등 현지 매체들은 어제 오후 1시쯤부터 오후 늦게까지 카이위안, 푸신 등 랴오닝성 곳곳에서 거센 회오리바람인 토네이도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현지 매체와 소셜미디어(SNS)에 공개된 영상에는 토네이도의 영향권에 든 나무가 송두리째 뽑히고, 운행 중이던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차량의 뒷부분이 갑자기 번쩍 들리는 등 강한 위력을 보였다.


이날 토네이도로 적어도 70가구가 부서져 200여 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으며, 13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받고 있다.


전력 공급망 차질로 고속열차들의 운행이 지연되기도 했다.


중국에서는 광둥과 하이난 등 주로 남방 지역에서 여름철에 열대성 기류로 인해 토네이도가 자주 발생한다.


랴오닝성을 비롯한 중국 동북 지역에서는 해마다 3월부터 5월까지 강한 바람이 불지만, 가옥을 파손시킬 정도로 강한 토네이도가 발생한 것은 이례적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1526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장윤정·도경완, 120억 '아페르한강 펜트하우스' 전액 현금 매입
  •  기사 이미지 우크라이나, 미사일 위협으로 인해 여러 지역에 공습 경보가 발령되었다.
  •  기사 이미지 러시아에서 드론 공격에 군용 비행장 화재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