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통령실, 日 후쿠시마산 수산물 국내 들어올 일 결코 없다 장은숙
  • 기사등록 2023-03-30 10:38:37
기사수정


▲ 사진=대한민국 대통령실



대통령실이 일본산 수산물 수입 제한 조치와 관련해 "후쿠시마산 수산물이 국내로 들어올 일은 결코 없을 것"이라며 기존 방침을 재확인했다.


대통령실은 오늘(30일) 대변인실 명의로 "국민의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정부 입장에 변함이 없다"며 이 같이 공지했다.


최근 일본 언론들은 일본 정부 당국자와 정치인 등의 발언을 인용해 '윤석열 대통령 방일 당시 일본 측이 윤 대통령에게 후쿠시마산 수산물 수입 제한을 해제해 달라고 요청했다'는 취지의 보도를 연이어 내놓고 있다.


국내에서도 '후쿠시마산 수산물이 수입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되자, 대통령실이 선을 그은 것으로 해석된다.


앞서 대통령실 관계자는 윤 대통령이 방일 당시 오염수 방류 문제를 두고 '시간이 걸리더라도 한국 국민의 이해를 구해나가겠다고 말했다'는 일본 언론 보도에 대해서도 "정부는 국민의 건강과 안전에 위협이 있을 수 있는 결정은 절대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오염수와 수산물 수입은 연관된 문제"라며 "과학적으로 안전이 증명되고, 또 한국 국민이 이를 정서적으로도 받아들일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일본과 IAEA(국제원자력기구) 등 국제기구의 검증 과정에 한국인 전문가가 참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0950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파주시-LH... 'GTX 개통 및 교통대책 상생협약' 체결
  •  기사 이미지 경기 국회의원 60석... 더불어민주당 53석, 국민의힘 6석, 개혁신당 1석
  •  기사 이미지 부산 국회의원 18석 국민의힘 17석, 더불어민주당 1석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