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태권도의 하나된 함성...광화문 스토리! - 단체시연 부분...12,263명으로 기네스 확정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3-03-28 22:55:13
  • 수정 2023-03-29 11:03:38
기사수정

(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국기태권도 한마음 대축제가 25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세계태권도연맹총재 조정원, 대한태권도협회장 양진방,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오응환, 국회의원태권도연맹이사장 명재선, 아시아태권도연맹회장 이규석, 국기원장 이동섭 등 국내·외 태권도인이 한마음 한뜻으로 모여 기네스 도전장을 던졌다.


▲ 국기태권도 한마음 대축제가 3월25일 광화문 광장에서 단체시연 부분 기네스에 도전하여 12,263명의 멋진 시연으로 성공했다.


이번 행사에서 태극1장 품새를 10분간 동시에 시연하는 단체시연 부분에 도전장을 던져 12,263명의 아름다운 멜로디와 같은 기합소리가 울려퍼지며 기네스 도전에 성공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전국 방방곡곡에서 가족동반을 비롯한 어린 수련생부터 80세 이상되는 어르신들까지 하얀 도복에 절도있는 동작과 함께 우렁찬 기합소리가 전 세계 태권도인들의 화합과 미래를 밝히는데 성공하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번 한마음 대축제가 주는 메시지는 대단하다. 그간 국기원장 선거 이후 깊었던 시도협회와 태권도인들과의 갈등과 불신들로 상처 투성이었으나 광화문 광장에서 울려퍼진 기합소리에 아픈 상처들이 모두 치유되는 하나된 모습으로 멋진탑을 세우는데 성공했다.


특히 광화문 광장에 운집한 2만여명은 행사를 마친 후 더욱더 빛을 발하며 평소 태권도장에서 수련생들에게 전하는 안전과 환경에 대한 교육이 한 몫을 톡톡히 하며 환경보호에 대한 실천의지를 몸소 행하는 멋진 모습들로 가득찼으며, 가슴벅찬 역사적인 현장을 놓친 태권도인들과 그날의 감격을 또 한번 느껴본다.













3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0934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청양경찰서, 플래시몹 순찰, ‘우리 순찰해요’ 실시
  •  기사 이미지 ‘바다향 품은 갯벌 속 보물’ 충남 태안 바지락 채취 한창
  •  기사 이미지 北 위성발사에 무력시위, 용서 못 할 불장난...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