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창원특례시, ‘4년 만의 재회’ 제61회 진해군항제 화려한 개막 - 4월 3일까지 10일간 창원시 진해구 일원서… 무료 셔틀버스 운행 박종섭 기자
  • 기사등록 2023-03-27 06:01:48
기사수정

전국 최대 규모 벚꽃 축제, ‘봄의 전령진해군항제가 코로나19 이후 4년 만에 성대한 팡파르를 울렸다.

 

창원특례시(시장 홍남표)24일 오후 6시 진해공설운동장에서 창원의 대표 축제이자 우리나라 대표 봄꽃 축제인 제61회 진해군항제 개막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수많은 관광객과 시민,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개막식은 군항의 고장에서 열리는 축제답게 해군진해기지사령부 의장대와 해군본부 군악대의 식전공연으로 막을 열었다.

 

개막선언에 이어 창원시민 연합 합창단의 평화를 위한 대합창공연과 십센치(10CM), 박창근, 김희재, 백수정, 문초희, 배진아, 박정서 등 인기 가수들의 축하 무대가 개막식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환영사에서 “‘춘래불사춘같았던 3년을 지나 진해군항제에서 시민 여러분을 만나는 일이 꿈만 같다역사와 미래, 자연과 산업, 젊음과 연륜이 공존하는 진해군항제로 새롭게 도약해 동북아 중심 도시 창원에 걸맞은 글로벌 대표 브랜드 축제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61회 진해군항제가 벚꽃으로 여는 새로운 세상이라는 주제로 25일부터 내달 3일까지 중원로터리, 진해루, 여좌천, 경화역, 해군사관학교 등 창원시 진해구 일원에서 열린다.

 

주요 행사 일정은 이충무공 추모대제가 25일 오후 130분 북원로터리에서, 승전행차는 31일 오후 3시 진해공설운동장~북원로터리 구간에서 펼쳐진다.

 

군항제의 백미 군악의장 페스티벌31일부터 42일까지 3일간 진해공설운동장 일원에서 개최된다. 대한민국 육··공군·해병대, 미군 군악·의장대, 염광고등학교 마칭밴드 등 14개 팀 700여 명이 힘찬 마칭공연과 의장 시범 등을 선보인다. 성산구 상남분수광장(30)과 마산합포구 오동동문화광장(41)으로 군악·의장대가 찾아가는 프린지 공연도 열린다.

 

또 공군 특수비행팀의 블랙이글스 에어쇼31일 오후 2시 벚꽃이 만개한 진해 하늘을 화려하게 수놓는다. 41일과 2일 이틀간 오후 130분부터 북원로터리~진해역~중원로터리~공설운동장 구간을 행진하는 호국퍼레이드가 펼쳐진다.

 

항제의 밤도 화려하다. 이충무공 승전 기념 해상 불꽃쇼가 29일 오후 8시 진해루 해상에서 펼쳐진다. 여좌천은 벚꽃과 경관조명이 어우러져 빛의 거리가 된다. 진해루 앞에는 벚꽃향토음식마켓, 중원로터리와 경화역에는 푸드트럭 형태의 벚꽃푸드마켓이 들어서 다양한 먹거리를 선보인다. 벚꽃문화마켓(문화예술공연), 벚꽃DIY마켓 등 볼거리와 즐길 거리도 다채롭다.

 

특히 중원로터리에는 창원 소재 기업이 생산한 K9 자주포와 K2 전차를 전시해 ‘K-방산의 주력창원특례시를 알린다.

 

군항제 기간에는 평소 출입이 힘든 해군사관학교와 해군진해기지사령부 등 군부대를 개방한다. 벚꽃 구경은 물론 함정 공개, 거북선 승선 체험, 해군 사진전, 군복 체험, 페인트볼 건 사격 체험 등 다양한 행사가 마련돼 있다.

시는 올해 군항제에 약 450만 명이 찾을 것으로 보고 안전 대책을 위해 이동식 대중경보시스템(Mobile Warning System)’을 도입했다. 인파가 몰려 안전사고 우려가 있을 때 미리 경고 방송을 하는 장치다. 또 군항제 기간 공무원과 자원봉사자 등 6000여 명이 행사장 안전 및 교통 관리 등에 투입된다.

 

군부대와 학교, 관공서 등에 임시주차장 15000여 면을 확보하고, 주말마다 축제장으로 진입하는 무료 셔틀버스 4개 노선을 10~15분 간격으로 운행해 방문객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 창원특례시, ‘4년 만의 재회’ 제61회 진해군항제 화려한 개막 (관광과) (9)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0908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장윤정·도경완, 120억 '아페르한강 펜트하우스' 전액 현금 매입
  •  기사 이미지 우크라이나, 미사일 위협으로 인해 여러 지역에 공습 경보가 발령되었다.
  •  기사 이미지 러시아에서 드론 공격에 군용 비행장 화재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