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무병장수의 별 ‘노인성’도 보고 ‘인증서’도 받고 김만석
  • 기사등록 2023-03-22 11:12:52
기사수정


▲ 무병장수의 별 ‘노인성’도 보고 ‘인증서’도 받고



서귀포시(시장 이종우)는 ‘노인성(Canopus)’이 뜨는 시기에 맞추어 진행한 ‘노인성 관측 프로그램’을 이달 19일 종료했다.


지난 2월 14일부터 3월 19일까지 서귀포천문과학문화관에서 진행한 프로그램에는 한번만 봐도 무병장수 한다는 노인성을 보기 위하여 도민뿐만 아니라 도외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노인성 관측 프로그램을 통한 노인성 관측은 관측 기간 중 8일 동안 가능하였으며 총 964명이 참여하는 행운을 얻었다.


관람객 중 약 79%는 도외 관광객이었으며 21%가 도민으로 나타났다.


노인성(Canopus)은 남반구에 위치한 별로 북반구에 위치한 우리나라에서 노인성을 볼 수 있는 천문대(전국 90여개소)는 서귀포천문과학문화관이 유일하다.


노인성은 뜨는 고도가 낮기 때문에 수평선에 놓인 구름에 따라 관측 여부가 결정된다. 노인성을 볼 수 있는 날이 흔치 않아 관측하는 동안 관람객들은 환호하였고, 노인성 관측자에게 배부하는‘노인성 관측 인증서’는 귀한 추억거리가 될 거라며 감사를 전했다.


한편 서귀포천문과학문화관은 지난 3월 20일부터 오는 7월 31일까지 관측실 및 내·외부 개선을 위하여 임시휴관 중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0869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배우 한소희, 지하철 바닥 가부좌
  •  기사 이미지 미국 CIA 국장 '우크라이나, 올해 말 러시아에 패할 가능성 있다"
  •  기사 이미지 중국, 치솟는 금값에 환매 열기 뜨거워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