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정읍시, 민생경제 회복 일환…매출 1억원 이하 소상공인에 50만원 지원 - 29억 1천만원 전액 시비, 경영 부담 완화·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김문기
  • 기사등록 2023-02-22 16:20:44
기사수정


▲ 정읍시=매출 1억원 이하 소상공인에 50만원 지원


정읍시가 소상공인의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적 지원과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고 있다.

 

시는 민선 8기 공약사업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 부담 완화를 위해 ‘소상공인 안정지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고금리·고물가에 따른 매출 감소와 경기침체, 최저임금 상승 등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소상공인들의 경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시가 경영안정 대책을 마련한 것이다.

 

지원 규모는 29억 1천만 원으로 전액 시비로 지원된다. 정읍 지역에 점포를 두고 영업하는 소상공인에 각 50만 원의 지원금이 지급될 전망이다.

 

지원금은 실질적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모바일 정읍사랑 상품권으로 지급된다.

 

신청 대상은 2022년 매출액 1억원 이하의 소상공인이다. 2022년 폐업한 사업자도 지원 대상에 포함된다.

 

단, 별도 사업장을 두지 않은 전자상거래, 태양광발전업 등과 소상공인 정책자금 제외업종은 제외된다. 또 2개 이상의 사업장을 운영하는 경우 1개 사업장에 대해서만 지원금을 지급한다.

 

지원금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3월 6일부터 사업장 소재지 읍·면사무소 또는 동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사업자등록증과 신청서, 점포 사진,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증명원 등 증빙서류를 첨부해야 한다.

 

시는 신청자에 대한 자격요건 충족 여부를 확인 후 지급대상자를 확정하고 5월부터 지급할 예정이다.

 

이학수 시장은 “경기침체로 인한 매출 감소와 원자재 상승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정책 마련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20606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파주시-LH... 'GTX 개통 및 교통대책 상생협약' 체결
  •  기사 이미지 경기 국회의원 60석... 더불어민주당 53석, 국민의힘 6석, 개혁신당 1석
  •  기사 이미지 부산 국회의원 18석 국민의힘 17석, 더불어민주당 1석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