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우 사육 수 역대 최대…고물가 수요 감소로 도매 가격 하락 박영숙
  • 기사등록 2022-12-05 14:53:17
기사수정


▲ 사진=픽사베이



한우 사육 마릿수가 역대 최대 수준을 기록하고, 고물가에 수요가 줄어들면서 평균 도매 가격이 10% 넘게 내려간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은 10월 한우 평균 도매가격은 전년 대비 11% 하락한 ㎏당 1만 8,898원으로,

1등급은 12.5%, 2·3등급은 16∼22% 내려갔다고 오늘(5일) 밝혔다.


한우 사육 마릿수는 ‘코로나19’ 시기 농가 사육 의향이 높아지면서 올해 말 355만 7,000 마리로 예측되는데, 역대 최대 수준이다.


이에 따라 도축 마릿수는 올 한 해 동안 85만 마리로 추정되지만, 1∼9월 가구당 한우 평균 구매량은 지난해 12.8㎏에서 올해 12㎏로 전년 동기 대비 6.1% 줄어든 상황이다.


농경원은 “고물가에 금리 인상·물가 상승에 대한 압박 등으로 한우고기 구매량은 전년보다 감소한 것으로 파악된다”라고 분석했다.


농경원은 2024년까지 도축 마릿수가 100만 마리 수준까지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면서, 사전적 수급 조절과 재고 소진을 위해 소비 활성화가 필요하다고 권고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905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도로에서 화재, 외제차 1대 차량화재로 전소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