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美상원서 '동성결혼 존중법' 통과 조기환
  • 기사등록 2022-11-30 12:13:24
기사수정


▲ 사진=픽사베이



미국에서 동성결혼을 인정하는 내용의 법안이 현지시간 29일 상원을 통과했다.


CNN·AP·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미 상원은 이날 표결에서 이른바 '결혼 존중 법안'을 찬성 61표, 반대 36표로 가결했다.


이 법안에 대해 민주당 상원 의원 전원은 물론 공화당 소속 의원 12명도 찬성표를 던졌다.


법안은 모든 주에서 동성결혼 법제화를 요구하지는 않지만, 동성결혼을 허용하지 않는 주라고 해도 다른 주에서 이뤄진 동성결혼은 인정하도록 하고 있다.


현재 미국 내 동성결혼에 대한 법적 근거가 되는 2015년 대법원 판결이 보수 성향 대법관들에 의해 폐기된다고 해도 이 법안이 최종 통과되면 미 전역에서 동성결혼을 인정할 근거가 될 수 있다.


이 법안이 하원에서 통과하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공표하게 되는데, 이르면 다음 주, 늦어도 올 연말까지는 하원 통과가 가능할 것이라고 CNN은 전망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 법안의 상원 통과 소식이 전해진 뒤 성명을 내고 "이 법안이 국민 수백만명의 권리를 지켜줄 것"이라며 "이는 다양한 성소수자와 타인종 부부, 그 자녀들의 당연한 권리"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869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  기사 이미지 칠보면 동진강변 길목 담장, 마을의 특색 담은 벽화로 ‘새 단장’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