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울산시-국제기구-기업 손잡고 철새보호 활동 시작” - 철새보호 위한 기업챔피언 프로그램 참여 인증서 수여 우정석 울산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2-11-25 08:06:35
기사수정



(뉴스21통신/우정석기자) = 울산시와 국제기구, 기업이 손잡고 울산지역 철새보호 활동을 시작한다.

울산시는 25일 오전 11시 인천 송도에서 열리는 동아시아-대양주 철새 이동경로 파트너십(EAAFP*) 기업챔피언 프로그램 인증서 수여식행사에서 현대자동차, 에스-오일(S-OIL), 대한유화, 경동도시가스 등 울산기업 4개사가 철새보호를 위한 기업챔피언 프로그램 참여 인증서를 받는다고 밝혔다.

*EAAFP(East Asian-Australasian Flyway Partnership) : 2002년 지속가능발전 세계정상회의 발의안 목록에 채택된 자발적이고 비형식적인 국제기구로 동아시아-대양주 철새이동경로 전반의 이동성 물새와 그 서식지를 보존하기 위해 200611월 설립

이에이에이에프피(EAAFP) 기업챔피언 프로그램은 지난해 전 세계 150번째 국제철새도시로 등재된 울산의 철새와 서식지를 보호하기 위한 사업으로 2022년부터 2024년까지 3년간 진행된다.

이 사업의 핵심은 참여기업별 보호철새 1종을 정하고, 그 서식지를 보호하는 것이다.

현대자동차는 멸종위기야생생물 급인 흰목물떼새, 에스-오일(S-OIL)은 천연기념물인 원앙, 경동도시가스와 대한유화는 울산시 보호종인 해오라기와 중대백로를 각각 보호종으로 정했다.

참여기업들은 철새 보호를 위해 철새와 기업의 특성을 살린 삽화(일러스트레이션) 캐릭터를 활용한 캐릭터용품을 제작하여 시민들에게 철새보전의 메시지를 알기 쉽게 전한다.

이외에도, 철새 서식지를 보호하기 위한 쓰담 달리기(플로깅) 행사와 서식지 환경보전 등의 사회공헌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내년 5월 국제기구, 전문가, 기업, 이에이에이에프피(EAAFP) 등재 도시 등이 참여하는 울산 국제철새학술토론회(심포지엄)’를 개최하여 국내외 교류를 확대하고 국제철새도시로서의 위상을 넓혀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829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도로에서 화재, 외제차 1대 차량화재로 전소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