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올해 미국 총기난사 600건 이상…역대 2번째 최악의 해 될 듯 윤만형
  • 기사등록 2022-11-24 14:16:36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올해 들어 미국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600건 이상 발생해 전년에 이어 역대 두번째로 많은 해로 기록될 것으로 보인다.


CNN은 비영리 조직인 미국 총기폭력아카이브의 자료를 인용해 올해 들어 22일까지 최소 607건의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했으며, 이는 작년 같은 기간의 638건에 조금 못 미치는 수치라고 보도했다.


이같은 추세라면 올 한 해 총기 난사 건수는 2020년의 610건을 넘어설 가능성도 있다.


이 단체가 총기 난사 사건으로 보는 기준은 사상자가 4명 이상인 경우이다.


미국 총기폭력아카이브가 총기 난사 집계를 시작한 2014년부터 해마다 사건 수는 늘고 있는데, 특히 2019년 417건에서 2020년 610건, 작년에는 690건으로 최근 급증세를 보였다.


올해 들어 총기 난사 사건으로 인한 인명 피해는 최소 3천179명이었는데, 이 가운데 635명이 사망했고 2천5백 여 명이 다쳤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822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  기사 이미지 칠보면 동진강변 길목 담장, 마을의 특색 담은 벽화로 ‘새 단장’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