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마한 고도 익산, 금마·고도길 전통 옷 입어 - 고도지구 특색 살린 디자인으로 경관개선, 새 관광 콘텐츠 창출 임종희 사회2부 기자
  • 기사등록 2022-11-23 09:56:07
기사수정

익산시 금마면 고도지구 거리 건물들이 전통 건축양식으로 변신해 화제다.


 

▲ 고도 익산, 금마·고도길 전통 옷 입어


익산시는 고도지구 주요 가로변인 금마면 행정복지센터 ~ 금마농협 사거리 구간 내 노후된 상가건물들 전면부 외관에 고도 전통적 이미지를 불어 넣어 새로운 경관을 탄생시켰다.

 

고도 이미지 찾기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사업은 문화재청에서 국비 3억원을 지원받아 익산 거주자 소유 및 건물 노후년수 등을 검토해 사업 대상지 12개소를 선정했으며 상가 전면부 외관을 와편마감, 기와지붕설치, 차양설치 등으로 변경했다.

 

또한 고도지구 이주단지 옆 도로변과 익산고등학교의 전통담장 설치와 금마길 쉼터 내 경관조명 등이 조성 중에 있다.

 

시는 이천년고도 익산의 이미지에 걸맞은 거리 디자인을 선보이며 지역 주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관광 콘텐츠 제공으로 지역 상권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도지역 주민들은 앞으로 고도지구에 방문객들이 많이 올 텐데 주요 도로변이 이전보다 훨씬 분위기가 정돈되고 깔끔해져 활력 넘치는 고도 가로변의 분위기가 조성되어 좋았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고도 이미지 찾기사업은 현재 추진 중인 익산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 건립사업 및 서동생가터 역사공원 조성사업을 연계한 시너지효과를 이루게 될 것이라며 고도 익산의 정체성 확립과 활력있는 역사문화도시 조성으로 지역 활성화 및 경쟁력 있는 문화탐방명소로 발돋움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고도이미지찾기사업은 2015년부터 추진된 사업으로 고도지구 내 옥룡천 옛물길 회복사업, 공공기관(금마파출소, 금마우체국) 외관정비사업, 간판정비사업, 생활유적 한샘정비, 금마도토성 임시주차장 및 쉼터 조성사업 등을 완료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807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이동환 고양시장, 시정연설서 “2023년은 정상화 목표”
  •  기사 이미지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도로에서 화재, 외제차 1대 차량화재로 전소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