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창원특례시, 경찰병원 분원 후보지 현장 최종 점검 나서 - 부지실사 대비 경찰병원 유치 위한 대책 강구 박종섭 기자
  • 기사등록 2022-11-23 09:04:27
기사수정

창원특례시(특례시장 홍남표)22일 경찰청 현장실사 대비 및 비수도권 경찰병원 분원 최종 유치를 위한 현장 점검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날 점검에 나선 안경원 창원특례시 제1부시장은 김현태 경상남도 자치경찰위원회 위원장 등 관계기관 공무원 10여명과 함께 1차 후보지로 선정된 진해구 자은동 459 일원을 찾아 부지여건, 관계기관 협업사항 등을 최종 검토하며 경찰청 현장실사에 대비했다.

 

경찰병원 분원 건립은 수도권에 편중되어있는 공공의료서비스의 균형적 제공을 위해 경찰청에서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난 7경찰청의 후보지 추천 요청에 따라 창원시는 진해구 자은동 외 2개소를 건립 후보지로 추천했으며, 지난 1차 평가에서 진해구 자은동 일원이 선정되었다.

 

해당 후보지는 의료수요 충족, 인구밀집도, 편리한 교통, 개발계획 등 우수한 입지조건을 갖추고 있어 국가 균형 공공의료서비스 실현을 위한 최적의 장소이다. 향후 최종 건립지로 정될 경우 지역 내 공공의료시설 확충을 통한 의과대학 유치 입지 강화, 인구 유입 및 일자리 창출 등 파급 효과가 상당할 것으로 기대된다.

 

안경원 창원특례시 제1부시장은 창원은 경남지방경찰청과 5개 경찰서가 소재하여 경찰 인력이 집중되어있고 부산 강서구, 김해지역을 포함하여 170만 일반시민의 공공의료서비스에 대한 수요도 크다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지역 의료격차 해소를 위해 경상남도와 긴밀히 협력하여 경찰병원 분원 유치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찰청은 1차 선정된 경남 창원시, 대구 달성군, 충남 아산시 3개 도시를 대상으로 현장 실사 등 2차 평가를 거쳐 올해 안에 최종 건립지를 결정할 예정이다.

▲ 창원특례시, 경찰병원 분원 후보지 현장 최종 점검 나서 (자치행정과) (1).jp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806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도로에서 화재, 외제차 1대 차량화재로 전소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