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CNN "이란 경찰이 '히잡 시위대' 구금 중 성폭행" 장은숙
  • 기사등록 2022-11-22 14:09:55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란에서 히잡 반대 시위 중에 붙잡힌 여성들이 구금 시설에서 경찰관 등 당국자들에게 성폭행을 당한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고 CNN방송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란 서부 이라크 국경지대에서 성폭행 피해자와 인권단체, 병원 관계자 등을 만나고 관계자들의 소셜미디어 계정 등을 분석한 결과, 당국자가 시위대를 성폭행한 사례가 최소 11건에 달했다.


이 가운데 심각한 부상을 당한 경우도 있었고, 미성년 남성이 성폭행당한 경우도 나왔다고 CNN은 전했다.


지난 9월 시작된 히잡 반대 시위는 대대적인 반정부 시위로 번지면서 두달째 계속되고 있다.


시위대는 "여성, 생명, 자유" 등의 구호를 외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80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  기사 이미지 칠보면 동진강변 길목 담장, 마을의 특색 담은 벽화로 ‘새 단장’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