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창원통일마라톤대회 20일 창원종합운동장서 열려 박종섭 기자
  • 기사등록 2022-11-21 08:52:04
기사수정

창원특례시(시장 홍남표)22회 창원통일마라톤대회20일 오전 창원스포츠파크 종합운동장에서 열렸다고 밝혔다.

 

해당 대회는 20006·15 남북공동선언의 뜻을 기리고자 시작되어 올해로 22회째 그 역사를 함께해오고 있으며, 성산구 내동교육단지와 삼동사거리를 주요 구간으로 하는 10km, 5km 2개 코스를 달린다.

 

창원의 대표 마라톤 대회로서 손꼽히는 이 대회는 2019년까지 대한육상경기연맹 공인 풀코스와 하프코스를 운영해왔다. 그러나 코로나 전염병 확산에 따라 지난 2년간 비대면으로 개최되었으며, 올해는 대면 대회로 전환하는 대신 원활한 운영을 위해 달리기 코스를 축소하게 되었다.

 

늦가을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이날 운동장에는 3천 명에 가까운 달림이들이 모여들었다. 오전 9시부터 대회 참가자들을 위한 개막행사가 열려 길놀이를 비롯한 무대공연을 통해 행사장 내 활기를 더했으며, 먹거리 및 체험 부스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 또한 선보였다.

 

조명래 창원특례시 제2부시장은 참가자 모두 안전사고 없이 제 기량을 펼치시길 바라며, 평화통일 정신을 되새기는 하루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대회를 주관하는 창원통일마라톤대회 조직위원회에서는 안전사고 방지를 위하여 창원중부경찰서 협조를 통해 교통통제 및 경찰·구급차를 배치하였으며, 코스 전 구간에 안전요원을 두어 긴급피난 등 비상 상황에 대비하였다.

▲ 창원통일마라톤대회 20일 창원종합운동장서 열려 (체육진흥과) (2).jp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782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도로에서 화재, 외제차 1대 차량화재로 전소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