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울산시, 조상 땅 찾기 온라인으로 확대 서비스 - 2008년 이후 사망한 부모, 배우자, 자녀 대상 우정석 울산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2-11-19 07:41:40
기사수정



(뉴스21통신/우정석기자) = 울산시는 오는 1121일부터 조상 땅 찾기 서비스를 온라인으로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조상 땅 찾기 서비스는 불의의 사고 등으로 갑작스럽게 사망한 조상이 소유한 토지 소재를 후손들에게 알려줌으로써, 국민의 알권리와 재산권을 보호하는 제도이다.

이번 온라인 확대 시행은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인한 비대면 행정서비스 요구 증가로 기존 상속인, 대리인 등이 전국 시도와 시구에 직접 방문 신청에 따른 민원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온라인 신청은 정부24(gov.kr), 국가공간정보포털(nsdi.go.kr), ‘케이 지이오’(K-Geo, kgeop.go.kr) 등으로 접속하여 신청란을 통해 본인인증, 신청정보 입력 및 처리기관(지자체)을 선택하면 된다.

온라인 서비스는 200811일 이후 사망한 부모, 배우자, 자녀가 대상으로 주민등록번호로만 조회 가능하고, 가족관계 확인(가족관계증명서 등)이 되는 자녀, 배우자, 부모가 신청할 수 있다.

온라인으로 민원이 접수되면 지자체 담당자는 증빙서류 열람(행정정보공동이용)을 통해 조회 대상자의 사망여부와 신청인과의 가족관계 등 신청내역이 적법한지 확인하여 처리기간 3일 내 결과를 제공하게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온라인 조상 땅 찾기 서비스 시행을 통해 민원인이 지자체를 직접 방문하여 신청해야 하는 불편을 해소하고 행정정보공동이용으로 서류 발급절차 생략 등 민원인 편의성 증대와 비용절감 효과가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가 조상 땅 찾기 서비스를 분석한 결과 최근 5년간(2017~2021) 153,062명의 1,1636,914필지(면적 8,697) 자료를 제공했다.

올해 10월까지는 26,563명의 1436,467필지(면적 1,111) 자료를 제공하는 등 해마다 꾸준하게 서비스가 이루어지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782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고창방문의해 맞이, 선운사 관람료 무료 결정
  •  기사 이미지 택시 기본요금 4800원 됐다...따릉이 2000원
  •  기사 이미지 칠보면 동진강변 길목 담장, 마을의 특색 담은 벽화로 ‘새 단장’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