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익산문화원 잊혀져있던 함열농기뺏기 재현 행사 - 오는 24일 함라한옥체험관에서 진행 - 전통문화를 보존 및 발전하기 위한 현대화체험프로그램 임종희 사회2부 기자
  • 기사등록 2022-09-23 08:23:58
  • 수정 2022-09-23 09:08:52
기사수정

익산문화원(원장 이재호)은 오는 24일 토요일 오후 2시 함라한옥체험관에서 함열농기뺏기 재현 행사를 한다고 밝혔다.


▲ 익산문화원 잊혀져있던 함열농기뺏기 재현 행사


함열농기뺏기 재현 행사는 과거 전통행사를 보존 및 발전하기 위한 사업의 일환으로 전통놀이 현대화체험 프로그램이다.

특히 기존 행사들과 달리 함열 지방의 마을 주민들이 직접 참여한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 과거와 달리 마을 주민들의 수가 적어 부족한 부분은 익산문화원과 함께 손발을 맞출 예정이다.

함열농기뺏기는 30년 전까지는 함열지방(현재 함라면) 5개 마을(수동, 교동, 안정, 행동, 천남)이 음력 정월 보름이면 각 마을의 큰 깃발을 들며 서로 농기뺏기를 하며,


을의 권위와 명예를 드높이고 서로의 화합을 다짐하는 행사였다.

이재호 익산문화원장은 호남가에서도 등장하듯이풍속은 화순이요, 인심은 함열이다라는 말이 있다


인심이 후하며 전통이 살아 숨쉬는 함열과 함라에 이번 함열농기뺏기 재현 행사를 통해 앞으로 더욱 전통을 보존 및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37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HP, BNK부산은행과 감사업무 협약
  •  기사 이미지 Be the reds. . . 붉은 악마 응원단, 광화문으로!
  •  기사 이미지 로또 1등...칠곡서 한꺼번에 7장 당첨!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