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일본은행, 고물가·엔화 약세에도 대규모 금융완화 유지 결정 장은숙
  • 기사등록 2022-09-22 15:56:10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일본은행은 고물가와 엔화 약세에도 대규모 금융완화 정책을 유지하기로 했다.


일본은행은 오늘(22일) 열린 금융정책결정회의에서 단기금리를 -0.1%로 동결하고, 장기금리 지표인 10년물 국채 금리를 0% 정도로 유도하도록 상한 없이 필요한 금액의 장기 국채를 매입하는 대규모 금융완화를 유지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가 현지시각 21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기준금리를 0.75%포인트 올린 3.00∼3.25%로 결정함에 따라 미국과 일본의 금리 차이는 더 벌어지게 됐다.


이로 인해 이날 도쿄 외환시장에서 엔·달러 환율은 장중 145엔대로 올랐다.


엔·달러 환율이 145엔대를 기록한 것은 1998년 8월 이후 24년 만에 처음이다.


올해 들어 엔·달러 환율은 30엔(26%)이나 급등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368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HP, BNK부산은행과 감사업무 협약
  •  기사 이미지 Be the reds. . . 붉은 악마 응원단, 광화문으로!
  •  기사 이미지 로또 1등...칠곡서 한꺼번에 7장 당첨!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