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새삼 이솔지
  • 기사등록 2022-09-21 15:44:46
기사수정



다른 식물에 기생하며 사는 한해살이 덩굴식물로 줄기는 다른 식물을 감고 자라며 잎은 퇴화하여 없다. 꽃은 흰색으로 늦여름에서 초가을에 핀다. 여러 개의 작은 꽃이 모여서 덩어리처럼 된다. 종자를 약재로 사용한다. 유사 식물로 실새삼 등이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358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HP, BNK부산은행과 감사업무 협약
  •  기사 이미지 Be the reds. . . 붉은 악마 응원단, 광화문으로!
  •  기사 이미지 로또 1등...칠곡서 한꺼번에 7장 당첨!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