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시청 배구팀, '신협중앙회장배 실업배구 종합선수권대회 우승'...6년만에 쾌거! - 다가오는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좋은 성적 기대 가득...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2-09-07 16:01:23
기사수정

(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시청 여자 배구팀은 96() 충북 단양에서 열린 ‘2022 신협중앙회장배 실업배구 종합선수권대회에서 2016년 이후 6년만에 우승을 차지했다.


▲ 대구시청 여자 배구팀이 ‘2022 신협중앙회장배 실업배구 종합선수권대회’에서 6년만에 우승을 차지하며 기쁨의 우승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대구시체육회)


대구시청은 수원시청, 포항시체육회, 양산시청이 참가한 이번대회에서 예선리그전 포항시체육회, 수원시청을 각각 3-0으로 셧아웃 시키는 돌풍을 일으켰으며, 결승티켓을 확보한 가운데 양산시청과의 경기에서는 1-3으로 석패를 당하였으나, 결승전에서 또 다시 양산시청과 만나 3-1로 되갚아주며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처음 1세트에서는 25:16, 2세트 25:15로 가볍게 이겼으나, 3세트는 접전 끝에 22 :25내주고, 4세트에서 27:25로 양산시청에게 승리하며 우승의 감격을 누렸다.


대구시청 고부건 감독은 모든 선수들이 각자의 포지션에서 맡은 역할을 잘해주었으며, 특히 백목화, 최주희, 장영은, 한지현 등 고참 선수들이 열심히 하면서 후배 선수들을 잘 이끌어 주었기 때문에 좋은 결과가 따라왔다.”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대구스포츠단 단장인 신재득 대구시체육회 사무처장은 프로팀에 선수유출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우승을 거둔 것은 대단한 성과이며, 지금 분위기를 이어 다가오는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서도 좋은 성적 낼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 하겠다.” 말했.


한편, 이번 대회 최우수선수에는 대구시청 장영은 선수가 수상, 김현정과 한지현은 각각 세터상, 리베로상 수상과 함께 최우수 지도자상은 대구시청 고부건 감독이 수상의 영광을 앉았다.

4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29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1일...서울택시 심야 할증제 확대 첫날
  •  기사 이미지 "2022년 11월 30일부로 부대 해체를 명 받았습니다! "
  •  기사 이미지 고양시, 대한민국커뮤니케이션대상 ‘최우수상’ 수상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