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거창군, 연말까지 농산물안전분석실 구축 - 정밀분석장비 포함 30여종, 잔류농약 463종 분석 김희백
  • 기사등록 2022-08-29 13:37:07
  • 수정 2022-08-29 14:12:16
기사수정



거창군 농업기술센터는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산물 안전성 강화를 위해 출하 전 잔류농약을 검사하는 ‘농산물안전분석실’을 2022년 말까지 구축한다고 29일 전했다.


농산물안전분석실은 거창군 농업기술센터 부지 내에 신축 예정인 미래농업복합교육관 1층에 330㎡ 규모로 조성되며, 액체크로마토그래피 질량분석기 등 정밀분석장비를 포함한 30여종으로 잔류농약 463종 분석이 가능하다.


거창군은 농약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PLS) 전면 시행 및 잔류농약 안전성 검사성분 확대 등 정부의 농산물 안전관리가 강화됨에 따라 내년부터 시범운영 예정인 생산단계 농산물 잔류농약분석을 통해 지역 내 먹거리 안전성을 보장하여 소비자 신뢰도 향상에 기여할 계획이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최근 안전 먹거리와 건강한 밥상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상황에서 연말에 완공되는 농산물안전분석실 운영이 정상화되면 연간 약 2천 건 분석 가능하다”며 “생산단계 지역 농산물의 부적합률을 낮추고 지역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판매되는 농산물과 학교 등 공공급식에 납품되는 식자재의 안전성을 확보하여 지역 농산물의 신뢰를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219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HP, BNK부산은행과 감사업무 협약
  •  기사 이미지 Be the reds. . . 붉은 악마 응원단, 광화문으로!
  •  기사 이미지 로또 1등...칠곡서 한꺼번에 7장 당첨!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