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맥도날드, 우크라이나 매장 폐쇄 6개월 만에 ‘재개’ 발표 윤만형
  • 기사등록 2022-08-12 10:10:11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미국의 대표적인 패스트푸드 체인 ‘맥도날드’가 우크라이나 사태 발발 이후 잠정 폐쇄했던 우크라이나 내 매장을 다시 연다.


맥도날드는 현지시각 11일 이 같은 계획을 공개하면서 “전쟁으로 피폐해진 우크라이나가 차츰 정상을 되찾아가고 있는 신호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맥도날드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2주만인 지난 3월 초, 우크라이나 내 109개 매장의 영업을 중단했습니다. 그러나 해당 매장 직원 만여 명에 대한 급여는 계속 지급됐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시카고 트리뷴은 맥도날드가 수도 키이우와 서부 지역의 매장부터 순차적으로 영업을 재개할 방침이라며 이곳에서는 미국 기업 나이키와 KFC, 스페인 의류업체 ‘망고’ 등이 이미 영업을 재개했다고 전했다.


맥도날드는 우크라이나 소재 109개 매장 가운데 몇 개가 재개 대상인지, 언제 어느 매장부터 문을 열지 등은 공개하지 않았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124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통합의학박람회와 천관산 억새 볼거리 풍성 ‘가을을 정남진장흥"’에서
  •  기사 이미지 가을 정취 물씬~ 정읍으로 떠나는 구절초 여행
  •  기사 이미지 '장흥군 인성교육 선두에서다'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