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바이든, 스웨덴·핀란드의 나토 가입 지지 비준안 서명 김만석
  • 기사등록 2022-08-10 09:57:41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현지시각 9일 핀란드와 스웨덴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가입을 지지하는 비준안에 서명했다.


지난 3일 미국 상원이 찬성 95표, 반대 1표의 압도적인 찬성으로 비준 동의안을 가결한 데 이어 바이든 대통령의 서명까지 끝마쳤다.


로이터통신은 비준안 서명이 두 나라의 가입을 지지하기 위한 미국 내 절차의 마지막 단계라고 설명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연설을 통해 핀란드와 스웨덴의 나토 가입이 유럽과 미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더 큰 안보와 안정을 위한 분수령 같은 순간이라고 평가했다.


군사적 중립국을 표방해온 핀란드와 스웨덴은 지난 2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이후 지난 5월 나토 가입으로 방향을 바꿨다.


나토 소속 30개 회원국은 지난달 벨기에 브뤼셀 나토 본부에서 두 나라의 가입 의정서에 서명한 상태다. 두 나라의 가입이 최종 확정되기 위해서는 나토 회원국 전원의 국내 비준이 필요하다.


현재 캐나다, 독일, 이탈리아 등은 이미 의회 비준을 마쳤고, 회원국 절반 이상에서 비준을 받은 상태라고 AP 통신은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102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통합의학박람회와 천관산 억새 볼거리 풍성 ‘가을을 정남진장흥"’에서
  •  기사 이미지 가을 정취 물씬~ 정읍으로 떠나는 구절초 여행
  •  기사 이미지 '장흥군 인성교육 선두에서다'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