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민의힘 ‘주호영 비대위’ 출범 - 이준석 ‘법적 대응’ 공식 선언 조기환
  • 기사등록 2022-08-10 09:38:14
기사수정

▲ 사진=주호영 페이스북



국민의힘이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를 확정 짓고, 5선의 주호영 의원을 위원장으로 임명했다.


국민의힘이 '김종인 비대위' 이후 1년 2개월 만에 다시 비대위 체제로 전환됐다.


대선 승리로 집권 여당이 된 지 90여 일만, 이준석 대표가 징계를 받은 지 한 달여 만이다.


비대위원장은 계파색이 옅다는 평을 받는 5선의 주호영 의원이 맡게 됐다.


어제 열린 두 차례 전국위원회에서, 직무대행도 비대위원장을 임명할 수 있도록 한 당헌 개정안은 89.8%, 비대위원장 임명안은 90.6%의 찬성을 얻었다.


표결 직전, 국민의힘 의원들은 총회에서 주 비대위원장 임명안을 추인했다.


이견을 낸 의원은 없었던 거로 전해졌다.


주 비대위원장은 당내 의견을 모아 늦어도 다음 주 초까지 비대위원 구성을 마친다는 계획이다.


비대위 출범으로 징계가 끝나도 갈 곳이 없게 된 이준석 대표는 SNS에 "가처분 신청은 한다" "신당 창당은 안 한다"는 짧은 메시지를 남겼다.


신당 창당이란 일각의 관측을 일축하고 법적 투쟁을 통해 다시 당으로 복귀하겠단 의사를 공식화한 것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102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통합의학박람회와 천관산 억새 볼거리 풍성 ‘가을을 정남진장흥"’에서
  •  기사 이미지 가을 정취 물씬~ 정읍으로 떠나는 구절초 여행
  •  기사 이미지 '장흥군 인성교육 선두에서다'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