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비주얼캠프, SKY소아청소년과의원과 ‘난독증 조기진단 솔루션’ 개발 김만석
  • 기사등록 2022-08-09 09:56:15
기사수정

▲ 사진=본투글로벌센터



인공지능 기반 시선추적 기술 개발 회사인 비주얼캠프(대표 석윤찬)는 SKY소아청소년과의원(이하 SKY의원)과 시선추적 기술을 이용한 ‘난독증 조기진단 솔루션’을 개발했다고 9일 밝혔다.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 멤버사인 이 회사는 시선추적 기술을 기반으로 안과 소아과 등 여러 의료분야 전문의들과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하고 의료 분야 DX (디지털 전환) 사업을 확대해 왔다.


사업확장의 하나로, SKY의원과 협업해 기존 난독증 스크리닝 검사 솔루션방식이 아닌 시선추적 기술을 바이오 마크로 활용해, 단시간내 저비용으로 간단하게 많은 학생들의 난독증을 진단하고 읽기 능력을 측정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2022년 4월 양사는 정부가 지원하는 ‘AI 바우처 사업’을 수주하고, ‘시선추적 기반 난독증 스크리닝 검사 애플리케이션’ 공동연구 및 개발에 대한 1차 전략적 업무 협약을 맺고 지속적인 협업을 진행해왔다. 비주얼캠프는 난독증 치료의 권위자 박세근 원장의 SKY의원에 인공지능 기반 시선추적 소프트웨어(SeeSo SDK) 라이선스를 공급해 ‘ver.1 난독증 진단 솔루션’ 출시를 앞두고 있다.


비주얼캠프는 독해 능력 진단 솔루션, 읽기 능력 향상을 위한 훈련 기능 등을 개발하기 위해 박세근 원장을 의학 자문역으로 위촉했다. 이를 통해 디지털 의료 서비스 및 환경을 구축하고, 본격적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사업을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박세근 원장은 “실제 일반적인 난독증 진단 도구를 이용한 검사는 검사자가 대상자를 한 명씩 일대일로 면접하면서 음운 인식 능력, 수용 어휘력, 문자에 대한 작업기억능력을 검사하게 돼 있다”며 “보통 한 사람을 검사하는 데 두 시간 정도가 소요되는데, 비주얼캠프와 함께 개발 마무리 중인 이 솔루션은 현장 문제점들을 보완할 수 있는 획기적인 대안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비주얼캠프 박재승 공동창업자는 “SKY의원과 함께 난독증 핵심 검사 시나리오와 스크리닝 알고리즘을 모듈로 개발해, 학습 콘텐츠를 앱 기반으로 서비스하고 있는 교육기업과 교육청(공교육) 등에 공급하는 등 추가적인 사업화 확대 전략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이어 국내에서 검증 단계를 거쳐 해외 헬스케어 시장에 진출하고, 열악한 교육 환경으로 인해 읽기 능력과 기초 학습 능력이 떨어지는 개발도상국 학생들에게도 해당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전 세계적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ESG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는 포부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096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통합의학박람회와 천관산 억새 볼거리 풍성 ‘가을을 정남진장흥"’에서
  •  기사 이미지 가을 정취 물씬~ 정읍으로 떠나는 구절초 여행
  •  기사 이미지 '장흥군 인성교육 선두에서다'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